富家翁

다시 합성유로 回歸 본문

다시 합성유로 回歸

DS2WGV 2018.08.07 20:18

다시 합성유로 회귀(回歸)했다.

 

매일 65.3km씩 타니 4개월만에 엔진오일을 교체했다.

절약정책의 일환으로 광유로 돌아갔는데, 주행거리 대비해 보니 합성유가 더 높게 나온다.

 

광유를 사용하면 오일 내부의 찌꺼기 때문에 반드시 5,000km에 1회씩 교체를 해야 한다.

하지만 합성유는 그 찌꺼기가 거의 없기 때문에 그 이상 주행해도 없다는 것이 통설이다.

(물론 무식한 서울 마포 신수동 기아X서비스 직원들은 합성유를 사용하면 엔진이 퍼진다고 주장을 한다)

 

돈을 많이 버는 직장에 다닐 때는 럭셔리하게 살았다. 합성유를 5,000km에 1회씩 교체한 거다.ㅋㅋ

지금의 직장으로 옮기면서 초긴축정책을 유지해야 해서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습윤식 필터 리필 2장 외에 엔진오일의 등급을 낮추기로 했다. 그래서 4개월을 썼다.

 

Kixx D1 C3 5W30

연비의 변화는 없었다. 합성유와 동일했다. 단, 소음 부분은 증가했다. 합성유는 처음 넣고 3~4일간은 휘발유차처럼 부드럽게 주행이 되고 소음도 적다가 지나면서 서서히 소음이 발생한다. 그런데 이 광유는 그런 게 없었다. 아예.ㅋㅋ

하지만 연비 측면에서 가성비는 최고였다.

 

Kixx PAO C3 5W40

위의 것과 더불어 가성비 최강이라는 합성유다. 묵직해서 좋다. 차가 가벼운데 고속주행시 가라앉는 느낌이 좋다.

 

광유 52,000원에 5,000km. → km당 10.40원

합성유 58,000원에 7,000km. → km당 8.28

 

합성유가 더 싸다. 7,500km를 타려고 했으나 단골 정비소에서 만류한다. 당신같은 고속주행에서 합성유 7,500km는 무리라고.

필터도 건식필터를 써 보기로 했다.

연비나 주행감(感)의 차이가 없으면 습윤식은 팔아버리리라.

0 Comments
댓글쓰기 폼